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최신정보

최신정보

요오드 관련 뉴스기사, 방송, 상품, 홈페이지 등의 최신정보를 제공합니다.

갑상선 질환과 빈혈, 피로, 인지능력 상실의 연관성
제목 갑상선 질환과 빈혈, 피로, 인지능력 상실의 연관성
작성자 요오드 연구소 (ip:)
  • 작성일 2021-02-05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144
  • 평점 0점

갑상선 질환과 빈혈, 피로, 인지능력 상실의 연관성


Byron J. Richards, Board Certified Clinical Nutritionist/ 2012

 

나이가 들면서 인지능력 상실과 함께 갑상선 기능저하가 흔히 발생한다이는 최적의 갑상선 기능이 더 나은 정신 및 인지 기능에 공헌할 주요한 요소임을 의미한다최근 과학계는 적혈구 상태가 갑상선 기능의 초기 예측인자임을 밝혀내고 있다.

갑상선은 뇌를 구성하는 세포를 포함한 세포들의 대사활동 속도를 맞춰주는 밴드의 드럼연주자와 같다잠재적인 최적의 인간 지능은 매우 빠른 두뇌에 기초하므로 좋은 드럼 연주자가 필요하다그러므로인지기능 손상이 갑상선기능저하증과 무증상 갑상선기능저하증과 관련되어 있는 것은 당연하다.

 

또 다른 노화에 따른 흔한 문제는 빈혈이다. h.pylori와 같은 위염을 포함한 다양한 이유로 인한 혈액 손실이 때때로 빈혈의 원인이 된다때때로 이는 만성염증이나 철 결핍에 의해 일어나기도 한다어쨌거나 빈혈은 적혈구 수치가 적다는 뜻이며, 뇌로 공급할 적혈구의 능력 감소를 의미한다이는 피로와 지능감소 및 연관된 뇌의 대사활동 감소를 유발한다갑상선은 세포의 산소활용 속도를 조절한다는 것을 기억하자만약 뇌로 산소가 적게 공급된다면, 갑상선이 뇌에 하는 역할을 어떻게 해낼 수 있겠는가?

 

빈혈은 종종 철 결핍을 반영한다세포 내 많은 유전자들이 갑상선호르몬의 지시를 따르기 위해 철을 필요로 한다는 것은 오랫동안 알려져 왔다다시 말해한번 생물학적으로 활성화된 T3는 세포 내 DNA에게 얼마나 빠르게 작용해야 하는지 알려주며이 지시를 따르기 위해서는 철이 필요하다철이 부족하다는 것은 일하는 사람이 부족하다는 것과 같다매니저(갑상선)는 직원들에게 요구사항을 소리치지만 실질적으로 별 성과가 없는 것과 같다.


말하고자 하는 바는무슨 이유에서건 빈혈은 일반적으로 갑상선 대사에 영향을 주며 특히 뇌에 영향을 준다는 것이다.

이 쟁점에 대한 새로운 트위스트가 하나 있다적혈구는 뼈에서 생성된다생성된 적혈구는 점점 기능을 상실하므로 정기적으로 순환될 필요가 있어 적혈구 생성이 계속적으로 이뤄져야 한다실제로 모든 적혈구는 일반적으로 6-8주마다 새로 생성된다적혈구는 신장에서 나오는 적혈구 생성 촉진인자의 신호에 따라 생성된다현재 이 신호는 갑상선호르몬으로부터의 자극에 의존한다는 것이 밝혀졌다최근 발표된 연구에서 과학자들은 빈혈이 갑상선기능저하증의 첫 번째 신호일지도 모른다고 믿고 있다.

 

과거에 나는 항상 빈혈을 갑상선 방해꾼으로 보았다빈혈은 갑상선 문제에 있어서 닭일까 달걀일까더 중요한 질문은 사람은 얼마나 많은 적혈구를 지니고 있으며, 그 속에 헤모글로빈을 얼마나 많이 담고 있느냐이다만약 이들의 수치가 정상범위에 속해 있지 않다면, 갑상선 기능저하에 근접하고 있다는 뜻이다다시 말해갑상선에 문제가 있는 걸 알기 위해 완벽한 빈혈 환자일 필요가 없다는 뜻이다적혈구와 헤모글로빈 수치가 감소하고 있으며 피로 및 갑상선 기능저하의 다른 증상들을 갖고 있다면갑상선 검사와는 상관없이 갑상선에 문제가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나는 수년간 갑상선기능저하증 및 무증상 갑상선기능저하증 환자에게 iron bisglycinate(1 25~50mg)을 사용해 왔다이는 세포가 갑상선 지시를 따르기 위한 철의 중요성을 알고 있었기 때문이다환자는 종종 며칠 내에 에너지가 돌아오며일반적으로 한달 이내에 훨씬 좋아진다.


이는 셀렌과 요오드와 같은 중요 영양소들로 갑상선 기능을 지지해준다면적혈구 생성에 더 도움이 될 것이다. 결과적으로 더 나은 에너지뿐만 아니라 더 나은 인지 기능을 얻게 될 것이다물론 낮은 적혈구/헤모글로빈 수치에는 철, B12, 엽산및 여러 영양소 이외에도 다른 이유가 있을 수 있다가장 흔한 원인은 채식지속적인 염증과도한 월경주기다른 유형의 중요 소화문제일 것이다그러나 갑상선이 필요로 하는 기본 영양소와 함께 혈액에 도움을 주는 기본 영양소 섭취 시도로 시작하는 것이, 인지기능 저하 등 더 심각한 건강문제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에 대한 간단하고 효과적이며 실용적인 해결법이다.

 

만약 피로하고 너무 자주 머리가 무겁게 느껴지며다른 갑상선 기능저하 증상들을 갖고 있다면 혈액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다만약 기능적으로 낮은 (정상 범위 중간 아래적혈구/헤모글로빈 수치를 갖고 있다면갑상선을 위해 혈액을 만드는 영양소를 공급함으로써 이득을 볼 수 있다.

 

 


----------------------------------------------------------------------------------------------------------------------원문출처-------------------------------------------------------------------------------------------------------------------

 


 

http://www.wellnessresources.com/health/articles/linking_thyroid_problems_anemia_fatigue_and_loss_of_cognitive_ability/

 

Linking Thyroid Problems, Anemia, Fatigue, and Loss of Cognitive Ability

 

The loss of cognitive function as one grows older along with the loss of efficient thyroid function is a common occurrence.  This means that optimizing thyroid function is one key factor that will contribute to better mental and cognitive skills.  New science is now revealing that the condition of your red blood cells is an early predictor of thyroid function, a point that is worth taking a few minutes to understand.

Thyroid is like the drummer in the band, setting the pace for cellular metabolic activity, including the cells that make up your brain.  Since optimal human intelligence potential is based on a very fast brain that is synchronized, having a good drummer is a necessity.  Thus, it should come as no surprise that impaired cognitive function is associated with hypothyroidism and subclinical hypothyroidism.



Another common problem during aging is anemia.  Sometimes this is due to a loss of blood for various reasons, including stomach infections like h. pylori. Sometimes this is caused by chronic inflammation.  Other times this may be due to iron deficiency.  Regardless, anemia means there are fewer red blood cells and a reduce ability of those blood cells to carry oxygen to your brain, which will definitely reduce metabolic activity in your brain that will be associated with fatigue and reduced mental capacity.  Remember, thyroid is controlling the rate at which your cells use oxygen.  If less oxygen is getting to your brain how can thyroid do its job in your brain?



Anemia often reflects a lack of iron.  It has been known for a while that many of the genes within cells need iron in order to follow the directions of thyroid hormone.  In other words once biologically active T3 tells the DNA in your cells how fast to go, following those management instructions requires iron.  Not enough iron is like not enough workers.  Mangers like thyroid can scream and yell all they want, nothing much is going to get done.

The point I am making is that anemia for whatever reason is going to have an impact on thyroid metabolism in general and your brain in particular. 

Here is a new twist on this issue.  Your red blood cells are manufactured inside your bones.  You need to keep making these as your blood cells need to be recycled on a regular basis as they lose their functionality.  In fact, all of your red blood cells are generally new every 6-8 weeks.  The production of red blood cells relies on a signal that is actually coming from your kidneys called erythropoietin.  And as it now turns out this signal is dependent on stimulation from thyroid hormone.  In a just-published study scientists now believe that anemia may be the first sign of hypothyroidism, an issue they also document for subclinical hypothyroidism. 



In the past I have always viewed anemia as a thyroid disrupter.  The question now arises, is anemia the chicken or the egg in terms of a thyroid problem?

An even more important practical question is how many red blood cells do you have and how much hemaglobin is in them?  If you are not in the middle of the normal range on both, and you are heading towards the low end of normal on either (or even out of range), then you are headed in the direction of impaired optimal thyroid function.  In other words, you do not need to be blatantly anemic to know you have a problem.  If you see your red blood cells or hemoglobin trending down and you have fatigue and other symptoms of poor thyroid function, then you can know that your thyroid is in a state of stress regardless of any thyroid lab test.



Over the years I have used iron bisglycinate (25 mg to 50 mg per day), time and again, in individuals with hypothyroidism and subclinical hypothyroidism, based on my understanding of the importance of iron to help carry out thyroid instructions within cells.  Energy often picks up within a few days and is typically much better within a month. 

This new information means that if we also support thyroid function with important nutrients like selenium and iodine, we are likely to get better red blood cell production, in turn reversing this nasty catch-22.  The payoff will not only be better energy level but also better cognitive function.

Certainly there can be other reasons for lower red count/hemoglobin beyond iron, B12, folic acid or some other nutrient.  The most common causes would be heavy menstrual cycles, vegetarian diet, ongoing inflammation, or some type of significant digestive problem.  Thus, an individual may have to expand the scope of what they are working on to see benefit.  However, starting out with a try at basic nutrients that help build blood along with basic nutrients your thyroid requires may be a simple, effective, and practical solution to a problem that can otherwise spiral out-of-control into otherwise much more difficult health issues, not the least of which is cognitive decline.



If you are tired, have a heavy head too often, and have other symptoms of hypothyroid then get your blood checked.  If you are functionally low in red blood cells or hemoglobin (below the middle of the normal range), then you are likely to benefit by adding blood building nutrition to part of your natural thyroid support program.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