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최신정보

최신정보

요오드 관련 뉴스기사, 방송, 상품, 홈페이지 등의 최신정보를 제공합니다.

요오드에 대한 새로운 생각
제목 요오드에 대한 새로운 생각
작성자 요오드 연구소 (ip:)
  • 작성일 2020-02-12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259
  • 평점 0점

요오드에 대한 새로운 생각


From the lecture by Dr Igor Tabrizian MBBS on Iodine at the OSWA meeting in Subiaco on 4 June 2011.


요오드는 지난 반세기 동안 그 인기를 잃은 오래된 치료법이지만, 현재 다시 떠오르고 있다. 요즘에는 목이 아플 때 베타딘(요오드) 가글을 추천하는 광고도 나오고 있다. 어릴 때 우리는 상처에 요오드를 발랐던 것을 기억할 수 있을 것이며, 병원에서 요오드는 보통 수술 전 피부에 도포하는 물질로 사용되고 있다. 전통적으로 요오드는 갑상선 질환에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대부분의 의사들은 티록신 정제를 시작하기 이전에 요오드를 보충제로 제공했던 것을 생각하지도 않고 있다. 이 외에도 요오드는 다른 곳에서 많이 사용된다.


요오드 영역

항바이러스 - 베타딘 가글

항박테리아 - 다리 궤양, 상처 감염, 종기

항균 - 입술 안 발진, 백선, 질염, 발진

항기생충 - 촌충과 다른 기생충들

항독성 - 수은, 비소, 알루미늄

갑상선 호르몬 생산의 일부

호르몬 조절 부신, , 췌장,

자가면역 예방

콜레스테롤 수치 감소

기력 증가


요오드는 전기 울타리와 같은 역할을 한다; 침입자들을 막는다.

요오드는 신체의 모든 세포에 필요하다. 요오드는워키 토키같이 세포들이 서로 소통하도록 한다.


갑상선 검사 결과가 정상이라고 나타나도 갑상선 결핍의 증상들은 요오드 결핍에 의해서 발생하는 것이다.


요오드는 신체의 모든 조직과 장기에서 발견된다. 독성 물질에 대한 노출이 점점 잦아지는 시대에서 우리는 모두 더 많은 요오드를 필요로 한다. 요오드는 불소, 브롬과 같은 일반적인 독성물질로부터 우리를 보호하며 수은과 같은 물질을 신체에서 배출시키기 때문이다.


David Derry의사는 “Lugol's 용액은 물에 첨가된 요오드이며 의학 전문가들에 의해 200년동안 사용되어온 치료제이다.”라고 말한다. 한 방울의 Lugol's (6.5mg)를 물에 첨가하여 매일 섭취한다면 섬유 낭포성 유방질환과 같은 암의 초기 단계를 제지하여 새로운 암이 발생하지 않도록 된다. 요오드는 또한 신체를 떠돌아다니는 비정상적인 세포들을 제거할 것이다. 이 접근 방식은 전립선 암에 작용하는 것으로 보이며 전립선 암은 유방암과 유사한 면을 많이 가지고 있다. 이는 많은 암 환자들은 도울 것이다. 또한 높은 복용량의 요오드는 염증성 유방암에 필요로 한다.


요오드는 세포 자멸을 유발하여 신체의 제거 시스템에서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것은 성장에 필수적이며 장기에 위협이 되는 세포들(암세포나 바이러스에 감염된 세포)을 제거하는데 매우 중요하다

요오드는 세포 외 환경에 노출되었을 때, 아미노산을 티로신이나 히스티딘에 혼합하여 단일세포 조직을 제거한다. 세포막에 티로신을 가지고 있는 모든 단일 세포들은 간단한 화학반응에 의해 즉각적으로 제거된다. 자연과 진화는 병원균들을 제어할 수 있는 중요한 기제를 제공했으며, 우리는 항생제들이 할 수 없는 영역에 이를 사용하고 이를 믿어야 한다. 요오드는 해로운 화학물질들을 제거하는 것 뿐만 아니라 비정상적인 세포들을 제거하기도 하며 항암물질의 역할을 하기도 한다.


요오드 원소는 강력한 살균제이며 활동영역이 매우 넓고 조직에 독성이 적다. 50ppm의 요오드를 함유하는 용액은 1분 내에 박테리아를 제거하며 15분 내에 포자를 제거한다.


요오드 결핍 증상은 근육통, 차가운 손과 발, 체중 증가, 기억력 감소, 변비, 우울증, 두통, 부종, 약해짐, 건조한 피부, 약한 손톱 등이다.


요오드의 음식 공급원들은 대부분 해산물 (바다 생선, 조개, 특히 굴)을 포함하며 다시마와 다른 해조류들, 생선 육수, 버터, 파인애플, 아스파라거스, 어두운 초록 채소들, 계란, 아티초크 등이다 시금치와 양배추와 같은 채소들은 날로 섭취되었을 때 요오드의 흡수를 방해할 수 있으며, 이는 갑상선종 유발물질이라 불린다. 생선을 섭취하는 것은 요오드를 밀리그램 양으로 제공하지 않을 것이다. 13.8mg의 요오드를 얻기 위해서 하루 10-20파운드의 생선을 섭취해야 한다.


유방암이나 섬유낭포성 질환을 제어하기 위해서 갑상선종에 사용되는 요오드의 양보다 20-40배 더 많은 요오드가 필요하다. Robert Rowen 의사는 요오드가 지질 단백질의 활동을 감소시킨다고 말한다. 지질 단백질의 수치가 올라갔을 때, 관다발병이나 과잉 혈액 응고가 유발될 수 있다. 요오드는 두통, 켈로이드 형성, 귀밑샘관 석, Dupuytren’s 구축, 페이로니 구축에 성공적으로 사용이 되었다. RDA 6배 복용량은 만성 폐질환의 과잉 점액을 제거하는데 수개월 동안 안전하게 사용되었다. 뇌에도 요오드가 많은 양으로 발견되며(파킨슨 병과 관련된 뇌의 부분을 포함하여), 안구의 모양체에서도 요오드가 많이 발견된다고 한다.


우리는 83세 여성에게 하루 50mg의 요오드 보충제를 6달 동안 처방했다. 그녀는 엄청난 기력의 증가를 겪었으며, 기억력 또한 매우 좋아졌다. 6달째에 그녀의 모든 피부는 벗겨져서 새롭고 어려보이는 피부로 대체되었다. 그녀는 그녀의 새로운 모습에 크게 놀랐다. 우리의 경험에서 늙은 여성(특히 65세 이상)은 요오드 보충에 신체적/정신적으로 모두 큰 차이를 보였다.” 라고 Guy Abraham의사가 말한다.

 

유방 조직은 요오드에 친밀감을 가진다.

요오드 결핍은 섬유낭종성 유방질환을 유발하며 혹, 낭종의 크기 증가, 통증, 조직들의 상처를 유발한다. Abraham, Flechas, Brownstein 의사들은 4000명이 넘는 환자들을 시험해 보았으며, 환자들에게 하루 12.5~50mg까지의 요오드 복용량을 제공하였고, 당뇨를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는 최대 100mg까지 제공하였다. 이 연구자들은요오드가 섬유낭포성 유방질환을 개선하였으며, 당뇨 환자들은 인슐린을 덜 필요로 하게 하였고, 갑상선 기능 부진증의 환자들은 갑상선 약을 덜 필요로 하게 만들었다. 또한 섬유 근육통을 앓던 환자들의 증상들은 개선되었으며, 편두통을 가지던 환자들 또한 치료되었다.”고 말한다. 요오드가 염화마그네슘과 혼합되었을 때, 더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왜 요오드를 섭취하는 사람들이 더 건강한 삶을 살며 기력이 증진되고 더 맑은 생각을 하게 될까? 그들은 추운 환경에서 더 따듯하게 느끼며, 잠을 덜 자도 되고, 피부질환이 개선되며, 정기적인 장의 움직임을 가지게 된다. 이는 요오드가 호르몬을 합성하는데 필요한 무기물이기 때문이다. 피부에서 요오드 결핍은 피부 건조를 유발하며 더운 환경에서 땀을 흘리는 능력을 손실하게 된다.


마그네슘과 요오드 결핍은 자가면역 갑상선염의 원인이다.

장기적으로 브롬화된 물질에 노출된 사람들은 사지와 몸에 버찌 혈관종을 가지게 된다.


 


 

----------------------------------------------------------------------------------------------원문출처--------------------------------------------------------------------------------------------


 



NEW THOUGHTS ON IODINE


From the lecture by Dr Igor Tabrizian MBBS on Iodine at the OSWA meeting in Subiaco on 4 June 2011.

http://members.upnaway.com/~poliowa/New%20Thoughts%20on%20Iodine.html


Iodine is an old remedy that lost its popularity in the latter half of last century but is undergoing some resurgence now.  There are even adverts on TV these days recommending Betadine (iodine) gargles for sore throats.  As kids we would have been painted with iodine for scrapes and cuts and in hospital iodine was the usual skin prep in theatre for surgery.  Iodine was known traditionally to be needed for thyroid problems but most doctors today don’t even consider giving you iodine supplementation before starting you on thyroxine tablets. Iodine has many more other uses.


Iodine Properties

Anti-viral eg Betadine gargle for sore throat

Anti-bacterial eg leg ulcers, wound infections, boils

Anti-fungal eg cold sores, thrush, rashes, tinea

Anti-parasitic eg tape and other worms

Anti-toxin (esp mercury, arsenic, aluminium)

Part of thyroid hormone production

Hormone regulator incl adrenal, liver, pancreas, sex

Prevents auto-immunity incl thyroid

Reduces cholesterol

Improves energy

Attracts ionising radiation and excretes it

Alkalises body as is an alkaline mineral


Iodine acts like an electric fence; it zaps intruders.

Iodine is needed in every cell all over the body.  It is the “walkie-talkie” that allows cells to talk to each other and listens to what signals the glands send out.


The signs of thyroid deficiency are really those of iodine deficiency even if thyroid tests are normal.  

Iodine is detected in every organ and tissue in the body.


In an age of increasing toxic exposures we all need more not less iodine because it has very specific protective effects against several common poisons like fluoride, bromide, and it helps eliminate lead and mercury from the body.


Dr. David Derry said, "Lugol's solution is an iodine-in-water solution used by the medical profession for 200 years.  One drop (6.5 mg per drop) of Lugol's daily in water, orange juice or milk will gradually eliminate the first phase of the cancer development namely fibrocystic disease of the breast so no new cancers can start.  It also will kill abnormal cells floating around in the body at remote sites from the original cancer.  Of course this approach appears to work for prostate cancer as prostate cancer is similar to breast cancer in many respects. Indeed, it will help with most cancers.  Also higher doses of iodine are required for inflammatory breast cancer.


Iodine plays a crucial role in the body's elimination system by inducing apoptosis, or what is called programmed cell death, and this is vital because this process is essential to growth and development and for destroying cells that represent a threat to the integrity of the organism, like cancer cells and cells infected with viruses.


Iodine kills single-celled organisms by combining with the amino acids tyrosine or histidine when they are exposed to the extra-cellular environment.  All single cells showing tyrosine on their outer cell membranes are killed instantly by a simple chemical reaction with iodine that denatures proteins. Nature and evolution have given us an important mechanism to control pathogenic life forms and we should use it and trust it to protect us in ways that antibiotics can't.


So powerful is iodine in a protective sense that it also helps us rid the body, not only of harmful chemicals and heavy metals, but also rids the body of abnormal cells meaning it qualifies as an anticancer agent.


Elemental iodine is a potent germicide with a wide spectrum of activity and low toxicity to tissues. A solution containing 50 ppm iodine kills bacteria in 1 min and spores in 15 min.


Symptoms of iodine deficiency include muscle cramps, cold hands and feet, proneness to weight gain, poor memory, constipation, depression and headaches, odema, myalgia (muscle pain), weakness, dry skin, and brittle nails.

Food sources of iodine include most sea foods, (ocean fish, but not fresh fish, shellfish, especially oysters), unrefined sea salt, kelp and other seaweeds, fish broth, butter, pineapple, artichokes, asparagus, dark green vegetables and eggs. Vegetables, such as cabbage and spinach, can block iodine absorption when eaten raw or unfermented and are called goitrogens. Eating fish won't give you iodine in mg amounts. To get 13.8 mg of iodine, you would have to eat 10-20 pounds of fish per day.


It takes 20 to 40 times the amount of Iodine needed to control breast cancer and fibrocystic disease than it does to prevent goiter.


Dr. Robert Rowen informs that iodine reduces the activity of lipoprotein(a). When elevated, this protein can lead to excessive blood clotting and vascular disease. Iodine has been used successfully in headaches, keloid formation, parotid duct stones, and Dupuytren's and Peyronie's contractures. Doses up to six times the RDA have been used safely for months to combat the excessive mucous in chronic lung diseases. He also states that Iodine is found in large amounts in the brain (including the parts of the brain associated with Parkinson's disease) and the ciliary body of the eye, a possible factor in glaucoma.


"We placed an 83-year-old woman on iodine supplementation for six months at 50 mgs of elemental iodine daily. She experienced a tremendous increase in energy, endurance, well-being, and memory. At six months all her skin peeled off and was replaced by new, younger-looking skin. She was flabbergasted and amazed at her new appearance. In our experience older women (especially over 65) noticed a major difference both physically and mentally," wrote Dr. Guy Abraham.


Breast tissue has an affinity for iodine.


Iodine deficiency causes fibrocystic breast disease with nodules, cyst enlargement, pain and scar tissue. Drs Abraham, Flechas and Brownstein tested more than 4,000 patients taking iodine in daily doses ranging from 12.5 to 50 mg, and in those with diabetes, up to 100 mg a day. These investigators found that "Iodine does indeed reverse fibrocystic disease; their diabetic patients required less insulin; hypothyroid patients, less thyroid medication; symptoms of fibromyalgia resolve and patients with migraine headaches stop having them." We can expect even better results when iodine is combined with magnesium chloride.


Why would many people who take iodine report that they have a greater sense of well-being, increased energy, and a lifting of brain fog? They feel warmer in cold environments, need somewhat less sleep, improved skin complexion, and have more regular bowel movements. The obvious answer is that iodine is a trace mineral used to synthesize hormones and is a mineral that is very important to how hormones function at the hormone receptor sites.


A lack of iodine in the skin manifests as very dry skin and skin that does not sweat when an individual becomes hot.


Magnesium and iodine deficiencies are the causes of autoimmune thyroiditis.

People exposed to brominated compounds for prolonged periods developed multiple cherry angiomas (ie red freckles) on the trunk and extremities.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