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최신정보

최신정보

요오드 관련 뉴스기사, 방송, 상품, 홈페이지 등의 최신정보를 제공합니다.

요오드(아이오딘)가 망막색소변성 환자들에서 망막이 붓는 것을 완화시킬 수 있다.
제목 요오드(아이오딘)가 망막색소변성 환자들에서 망막이 붓는 것을 완화시킬 수 있다.
작성자 요오드 연구소 (ip:)
  • 작성일 2021-01-05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143
  • 평점 0점

요오드(아이오딘)가 망막색소변성 환자들에서 망막이 붓는 것을 완화시킬 수 있다.


2014.07.21



망막색소변성(RP)의 가장 흔한 질환인 낭포황반부종(CME)은 밤과 측면에 시야가 잘 안 보이는 것을 시작으로 하여 중추시력 손상으로 발달하는 망막질환 중 하나이다또한 낭포황반부종(CME)은 중추시력을 감소시킬 수 있다현재 망막색소변성(RP)에서 낭포황반부종(CME)을 위한 치료가 항상 효과적이지는 않으며부작용을 야기할 수도 있다.


하버드 중학교와 보스턴 의학대학의 연구원들은 매사추세츠주 사람들의 눈과 귀를 대상으로 낭포황반부종(CME)으로 인한 망막 붓기의 존재 여부를 테스트하였으며낭포황반부종(CME)와 망막색소변성(RP)을 가진 환자들의 식단 요오드 섭취 사이에는 음의 상관관계를 가진다는 것을 발견하였다이 조사결과는 낭포황반부종(CME)을 가진 망막색소변성(RP) 환자들의 요오드 보충이 중심오목 붓기 감소나 제어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가능성을 증가시켰다이 결과는 온라인 JAMA Ophthalmology  7월호에 발표되었다.


이전 사람들에서 수행된 과거 연구들은 망막색소변성(RP) 환자들의 낭포황반부종(CME)과 요오드 보충 사이에 음의 상관관계가 있음을 보여주었다이 조사결과와 생리학 연구들은 요오드가 더 많이 조사할 가치가 있는 요소라고 지적하였다현재 연구에서 연구원들은 18~69세의 비흡연자 212명을 대상으로 한 횡단면적 관찰 연구를 실시하였다그들은 낭포황반부종(CME)로 인한 중심오목 붓기를 측정하기 위해 광영상단층촬영(OCT)을 사용하였다총 섭취된 요오드는 집에서 수집된 소변샘플 다중분석을 통해 평가되었다.


연구원들은 낭포황반부종(CME)을 가진 환자들의 중심오목 붓기의 크기가 소변 요오드 농도와 음의 상관관계를 가진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Michael A Sandberg, Ph.D는 추가적인 연구들이 망막색소변성(RP) 환자들에서 요오드 보충이 낭포황반부종(CME)의 발생을 감소시키거나 제한할 수 있는지에 대한 여부를 결정짓는 것을 필요로 한다고 말했다.








------------------------------------------------------------------------------------------------------원문출처--------------------------------------------------------------------------------------------------------





Iodine may alleviate swelling in retinitis pigmentosa patients' retinas


July 21, 2014

https://medicalxpress.com/news/2014-07-iodine-alleviate-retinitis-pigmentosa-patients.html


Cystoid macular edema (CME) is a common complication of retinitis pigmentosa (RP), a family of retinal diseases in which patients typically lose night and side vision first and then develop impaired central vision. CME can also decrease central vision. Current treatments for CME in RP are not always effective and can lead to adverse results.


Researchers from the Massachusetts Eye and Ear, Harvard Medical School, and Boston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tested whether the extent of retinal swelling due to CME was inversely related to dietary iodine intake in patients with RP and found that it was. This finding raises the possibility that an iodine supplement could help limit or reduce central foveal swelling in RP patients with CME. Their results are presented online in the July issue of JAMA Ophthalmology.


Past research performed on a previous population showed an inverse association between the presence of CME and reported iodine supplementation in RP patients. This finding and physiology research by others pointed to iodine as being worth investigating further. In the present experiment, the researchers performed a cross-sectional observational study of 212 nonsmoking patients 18 to 69 years of age. They used optical coherence tomography to measure central foveal swelling due to CME in the patients. Total dietary intake of iodine was estimated from multiple (preferably, 10) spot urine samples collected at home.


The investigators found that the magnitude of central foveal swelling due to CME was inversely related to urinary iodine concentration when emphasizing data with more reproducible urinary iodine concentrations (p<.001)—patients with the lowest urinary iodine levels tended to have retinas with the most swelling.

"Additional study is required to determine whether an iodine supplement can limit or reduce the extent of CME in patients with RP," said Michael A. Sandberg, Ph.D., lead author of the study and senior scientist in the Berman-Gund Laboratory for the Study of Retinal Degenerations at Massachusetts Eye and Ear and Associate Professor of Ophthalmology at Harvard Medical School.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