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최신정보

최신정보

요오드 관련 뉴스기사, 방송, 상품, 홈페이지 등의 최신정보를 제공합니다.

요오드를 사용해 만성피로를 치료한 개인적 경험
제목 요오드를 사용해 만성피로를 치료한 개인적 경험
작성자 요오드 연구소 (ip:)
  • 작성일 2020-08-21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131
  • 평점 0점

요오드를 사용해 만성피로를 치료한 개인적 경험


Grow youthful


질병: 만성피로

치료: 요오드


뉴질랜드, Tauranga, Bay of Plenty / 2014년 8월 12일 7시 37분 / 로버트의 댓글

 

나는 만성 피로 증후군(M.E./CFS)을 앓았다. FIL Stock 요오드(6.0mg=Lugol's 한방울)를 2달 동안 아침마다 하루 6방울을 수분 보충 음료 600mL에 첨가하여 섭취했다.

나는 또한 요오드와 함께하면 잘 어울리는 셀렌 정제를 하루 200mcg 함께 섭취했다.

결과 - 매우 훌륭한 진전 - 평소 같았으면 매우 힘들었을 기간이지만 아주 좋은 컨디션이다(평소 겨울의 추위는 내 기력을 앗아갔다).

하지만 지금(지난 2달 동안) 신체적/정신적으로 모든 것이 돌아오고 있다. 깊은 잠을 자고, 소화능력도 향상되었으며, 음식 과민증도 없어지고, 정신이 매우 맑아졌으며, 내가 수습할 수 있다는 것을 알기 때문에 사교활동에서도 자신감이 생겼다. 7년 간의 만성피로증후군(M.E.)을 겪을 동안 "살아있다"는 느낌이 얼마나 좋은 것인지 잊었었다.



미국, Lodi, New Jersey / 2013년 7월 15일 12시 7분 / Sanven의 댓글


몇달 전 부터 Nascent 요오드를 섭취하기 시작했다. 통증, 피부 등 나의 건강을 얼마나 많이 도와주었는지 믿을 수 없을 정도이다. 밤에는 잠을 더 깊게 자고 아침에는 더 이상 피곤하거나 쳐지지 않고 개운하게 일어난다.



호주, Sydney, NSW / 2013년 7월 4일 12시 34분 / Debra Martin의 댓글


나는 몇년 동안 수은 중독이었었다. 거의 대부분의 삶을 함께 한 14개의 수은 봉으로 인한 것과 그 중 3개는 지난 17년 동안 삼킨 것으로 인한 것이다. 수은이 새어서 나의 갑상선과 호르몬 균형에 영향을 주었다. 5년 전 나는 전자기 주파수에 반발을 경험하기 시작했다. 그것은 심각한 피로를 가져왔고 가끔 5주 동안은 너무 피곤해서 침대밖으로 나오지도 못했다. 나는 혼자 샤워를 하지도, 옷을 입지도 못했고 누군가가 나를 돌봐줘야 했다. 엄청난 고통과 염증을 동반한 심각한 섬유근육통으로 진단되었다. 작년 나는 천연 프로게스테론 크림을 바르기 시작했고 이는 섬유근육통은 조절했지만 피로는 여전했다. 많은 주파수 때문에 나는 도시에 가지 못했고 쇼핑센터에 가는 것도 힘들었다. 나는 매일 45분 동안 맨발로 흙을 밟는 것으로 염증을 줄이는 데 도움을 받았지만 피로는 조금도 해결되지 않았다. 몇 달전에 나는 유방에 덩어리를 발견했다. 나는 유방조영상이 암을 유발하기 때문에 거부했고 대신 초음파 검사를 선택했다. 덩어리는 낭종이었다. 섬유근육통은 림프절의 막힘을 유발했으며 나는 심각한 섬유 낭포성 유방 질환을 앓았다. 의사는 혈액 검사를 했고 내 갑상선이 적당한 활동을 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아냈다. 나는 갑상선이 항상 과잉 활동적이었다고 말했더니 의사 선생님이 초음파로 갑상선의 항체 검사를 실시했다. 갑상선은 부어있었고 항체는 1000까지 올라있었다(5가 정상이다). 그는 내가 자가면역 갑상선 질병을 앓고 있다고 말했으며, 되돌리기 어렵다고 말했다. 의사선생님은 나를 전문의사로 보냈다. 전문의사는 테스트 결과를 확정했지만 나는 하루에 요오드와 코코넛오일을 세 스푼 먹어왔기 때문에 혈액검사를 다시 하는 것을 주장했다. 전문의는 요오드를 형편없는 것으로 취급했고 요오드가 갑상선 활동을 멈추기 때문에 섭취하지 말라고 했다. 그는 나에게 티록신을 줬고 다시 한번 혈액검사를 하는 것에 동의했다. 그는 하시모토병에 걸리면 되돌릴 수 없기에 다시 한번 검사하는 것은 아무 의미 없을 것이라고 했다. 1주 뒤 그는 내가 누구인지 잊은 채 결과를 알려주려 나에게 전화를 했다. 그는 "결과가 나왔는데 경계선에 있는 것으로 보이고 좋은 쪽에 있다. 그냥 티록신의 섭취량을 늘이기만 하면 된다."라고 말했다. 나는"나는 약을 먹지 않고 있다. 대신에 요오드와 코코넛 오일을 섭취하고 있다."라고 했다. 그는 이 자연적인 치료약이 그가 치료할 수 없을 거라고 믿던 병을 치료하고 있다는 사실을 듣자 놀라서 약 10초동안 더듬거렸다. 그리고 그는 "어차피 경계에 있으며 좋은 쪽에 있기 때문에 상관없다.”라고 했다. 나는 매일 요오드를 발에 패치로 사용하고 유기농 코코넛 오일 3스푼을 스무디에 넣어먹었으며, 200mcg의 셀렌을 섭취하고 있고, 갑상선 건강을 완전히 되돌리기 위해 타우린을 첨가할 예정이다. 갑상선을 위해서는 신장을 보조해야 했기 때문에 나는 신장을 위해 비타민B5 500mg을 섭취했다. 수은 제거를 위해 벤토나이트 점토, 비석, R-Alpha 리포산을 사용하기도 했다. 2012년에 치아에서 수은을 제거했다. 요오드를 시작한 뒤로  나의 기력은 매우 많이 증가했으며 아직 전자파에 반발을 하지만 이 또한 많이 줄었고 빠르게 회복하고 있다. 더 이상 침대에서 무능력하게 시간을 보내지 않아도 된다. 아직 전자파에 대한 노출을 삼가하고 외출을 잘 하지 않는다. 아직도 섬유 낭포성 유방 질환을 앓지만, 요오드 전의 만큼은 아니다. 이 질병에 의해 상처난 조직을 치유하기 위해서는 적어도 2년이 걸린다는 것을 안다. 나는 모두에게 요오드를 강력히 추천한다. 요오드는 너무나 많은 질병을 치유한다. 나는 요오드를 적신 패치를 원하는 사람들의 피부에 붙여주었고, 한명을 제외한 모든 사람이 10시간 이내에 모든 요오드를 빨아들였다. 내 딸이 12시간 일을 할때면 나는 딸이 일을 나가기 전에 에너지를 주려고 요오드를 그녀의 발에 발라주었고, 12시간 후 내가 그녀를 데리러 갈때면 그녀는 일을 할때 기력이 넘쳐났다고 말한다. 우리는 모두 요오드를 사용해야 한다.




----------------------------------------------------------------------------------------------원문출처--------------------------------------------------------------------------------------------




http://www.growyouthful.com/comment-ailment-remedy.php?ailmentNo=38&remedyNo=34


Ailment: Chronic Fatigue

Remedy: Iodine


Visitors personal experiences with Iodine



Comment posted by Robert of Tauranga, Bay of Plenty, New Zealand on 12 August 2014 a


I suffered M.E.(Myalgic Encephalomyelitis) / CFS (chronic fatigue syndrome) similar to Fibromyalgia. After two months on "6 drops per day" of FIL Stock Iodine (6.0 mg equivalent to one drop of traditional Lugols) taking this first thing in the morning in my warm 600mls rehydration drink. Am also taking a Selenium tablet 200mcg per day which works in close harmony with Iodine. RESULTS - absolutely amazing progress - feeling so very well at a time of year which is usually so challenging (winter cold and wet sapping my energy).

But now (in the past two months) physically and mentally everything is coming back. Deep restorative sleep, much improved digestion, food intolerances going away, great mental alertness, much greater confidence to socialise and push myself because I now know I can recover. After 7 years of M.E. I had forgotten how great "feeling alive" actually feels HOORAY!!!


 

Comment posted by Sanven of Lodi, New Jersey, USA on 15 July 2013 at 0:7      


Started taking nascent iodine a few months ago. Cannot believe how it has helped my sense of well being, my aches and pains, my skin....I sleep more soundly and wake up refreshed, not tired and dragging ready for a new day

 


Comment posted by Debra Martin of Sydney, NSW, Australia on 4 July 2013 at 12:34

 

I have had mercury poisoning for some years now due to 14 mercury fillings for most of my life, 3 of which I swallowed over the past 17 years. The leaking mercury has affected my hormonal balance and my thyroid. Five years ago, I began experiencing a reaction to Electromagnetic Frequencies(emf's) which would induce severe fatigue, sometimes lasting for up to 5 weeks where I couldn't even get out of bed. I couldn't shower or dress myself and had to be taken care of. It was accompanied by massive pain and inflammation which was diagnosed as severe Fibromyalgia. Last year I began a natural progesterone cream which has controlled the Fibromyalgia but the fatigue still plagued me. I was unable to go to the city because of large frequencies there and even shopping centres caused me problems. I began grounding every day for 45 minutes walking barefoot on the earth which helped reduce inflammation but never cured the fatigue. A few months ago, I found breast lumps. I refused a mammogram as they cause cancer and are not reliable, and I opted for the ultrasound. The lumps were cysts. The Fibromyalgia had caused blocked lymph nodes and I suffered severely from Fibrocystic breast disorder. The doctor did full bloods and it showed that my Thyroid was underactive. I told him I'd always been overactive so he sent me for an ultrasound on my Thyroid and checked my anti-bodies. It was inflamed and the anti-bodies were up to 1000 (supposed to be 5). He told me I had auto-immune Thyroid Disease and it was irreversible. He sent me to a specialist. The specialist confirmed the test results but I insisted on a follow up blood test as I had been using Iodine and Organic Coconut Oil at 3 tablespoons a day. This specialist rubbished the Iodine and told me not to take it as it had been proven to shut the Thyroid down. He gave me the script for Thyroxine and agreed to another blood test. He said it was pointless because once you have Hashimotos, it is not reversible. One week later he rang me with the results obviously forgetting who I was. He said "I have your results and it appears you are only borderline and on the good side, but that's ok, you just need to increase your intake of Thyroixine." I told him "I'm not taking your medication, I'm using Iodine and Coconut Oil."

He stammered and stuttered for around 10 seconds, obviously stunned to hear that these natural remedies had worked to reverse something he believed was irreversible. Then he said "oh well it doesn't matter anyway as you're only borderline and on the good side of that." I continue to use Iodine as a patch on my feet every day, 3 tablespoons of organic coconut oil in my smoothies, 200mcg of Selenium and I am also going to add Taurine to help completely restore my Thyroid health. I take 500mgs of vitamin B5 for my adrenals as you should always assist your kidneys when you work with the Thyroid. I use Bentonite clay, Zeolite and R-Alpha Lipoic Acid for mercury removal as well. I had the mercury removed from my teeth 2012. My energy has picked up immensely since I began the Iodine and although I am still reacting to emf's, this has greatly reduced and I am recovering much quicker. No more time incapacitated in bed. I do still limit my exposure and ground every day. I still get Fibrocystic Breast Disorder but not to the same extent I was before Iodine. I understand it can take up to 2 years using Iodine to heal scar tissue caused from this disorder. I strongly recommend Iodine to everyone. It cures so many ailments. I put patches on everyone whose willing to try it and all but one person has soaked it into their body within 10 hours. My daughter did a 12 hour shift the other day and I put Iodine on her feet before work to give her energy as she suffers from fatigue (always on her iPhone). When I picked her up 12 hours later, she said she was pumped and full of energy. Iodine is a Godsend. We should all be using it.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